최종편집 : 2020.1.21 화 11:19

코레일, 내년 3월까지 기관사용 내비게이션 구축키로

GPS 기반 실시간 교통정보 및 CCTV 원격 확인 가능 오병근 기자l승인2016.11.30 10: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오병근 기자] 코레일이 내년 3월까지 최신 ICT기술을 활용한 기관사용 안전지원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구축한다.
 
코레일(사장 홍순만)에 따르면, 과거 율촌역, 분천역 사고 등 주요 사고 원인을 분석한 결과, 관제사와 기관사 간 무전으로 지시를 주고받는 과정에서 음성 지시만으로는 낙석 등 자연재해와 종합적 운행 상황을 인지하는데 한계가 있었다.

이러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코레일은 음성 위주의 운영 시스템을 그래픽 정보 중심으로 시각화하는 내비게이션 도입을 추진한다. 기관사는 현재 달리는 지점에서 해야 할 일을 시각적으로 정확히 인지할 수 있어 인적 오류가 줄어들고 사고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관사용 내비게이션에는 현재 운행 중인 구간의 제한속도, 운전지시 및 주의사항, 건널목·터널과 같은 시설물 정보가 그래픽으로 안내된다. 또 급경사·급커브 등 서행이 필요한 구간과 터널·건널목 등 주의가 필요한 구간 등은 음성으로 안내해 기관사의 착각이나 실수를 방지할 수 있다.
 
더불어 CCTV 원격 확인 기능도 내비게이션에 포함된다. 기존에는 건널목 위에 자동차가 멈춰서거나, 선로에 낙석이 떨어지는 경우 기관사가 육안으로 확인할 수밖에 없어 어려움이 많았다. 하지만, 앞으로는 건널목과 낙석 우려개소마다 설치된 CCTV를 3∼5km 전방에서 미리 확인해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기관사가 시각적인 안내와 실시간 위치 정보를 제공 받아, 당황하지 않고 대처할 수 있도록 안전지원 내비게이션시스템을 구축했다”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시스템으로 방호해 절대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 체계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병근 기자  bkfree@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