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18 화 11:09

“등기우편물,원하는 날짜에 보내고, 받으세요”

우정본부, 19일부터 ‘등기우편물 희망일 배달서비스’ 시행 오병근 기자l승인2018.03.19 10: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오병근 기자] 앞으로 등기우편물을 원하는 날짜에 주고받을 수 있게 된다.

우정사업본부는 등기우편물을 보낼 때 배달 날짜를 지정할 수 있고, 받는 사람도 원하는 날짜로 변경할 수 있는 ‘등기우편물 희망일 배달서비스’를 19일부터 시행한다.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원하는 날짜 지정은 우체국에서 등기우편물을 접수할 때 접수 3일 후부터 10일 이내로 하면 된다. 받는 사람도 받는 날짜를 1회에 한해 바꿀 수 있다. 보내는 사람이 배달날짜를 지정하면 받는 사람에게 문자메시지로 알려주는데, 받는 사람이 우체국 앱이나 인터넷우체국에서 접수한 날짜부터 10일 이내에 원하는 날짜로 변경하면 된다. 이용수수료는 500원.

단, 내용증명, 특별송달우편물 등과 같이 배달기일이 정해진 특급우편물은 희망일 배달서비스에서 제외된다.

강성주 본부장은 “희망일에 배달하면 배달일정을 고려해 우체국을 방문하지 않아도 돼 편의성이 높아질 것”이라며, “받는 사람도 날짜를 변경할 수 있기 때문에 부재로 인한 집배원의 재방문도 감소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병근 기자  bkfree@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