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3.22 금 12:56

해수부 장관, 부산항 미세먼지 및 광안대교 현장 점검

김수란 기자l승인2019.03.07 09: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이 부산항 미세먼지 대책과 러시아 벌크선 충돌사고 현장을 점검한다.

해양수산부는 김영춘 장관이 7일 오전 부산항 북항 재개발 현장을 방문해 미세먼지 저감 조치사항과 용호부두에 들러 러시아 화물선 광안대교 충돌사고 현장을 점검한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먼저, 부산항건설사무소장으로부터 북항 재개발 공사현장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보고 받고, “건설현장의 경우 노후장비 운영 제한, 분진방지시설 운영 등 미세먼지 저감 방안을 강구하고, 특히 마스크 착용, 휴게실 공기청정기 설치 등 건설근로자분들의 건강에 각별히 신경 써달라”고 당부할 예정이다.

또 “2022년까지 항만과 선박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절반 이상 줄이는 것을 목표로 지난해 ‘항만·선박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수립했다”며, “올해도 야드트렉터 등 100대의 항만 하역장비 연료를 LNG로 전환하고 친환경 선박을 확대하는 것을 추진하며 이달 국회에서 항만 대기질 특별법이 제정돼 올해 안에 시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힌다.

이어 지난달 28일 러시아 벌크선(SEA GRAND호) 광안대교 충돌사고 현장인 용호부두를 방문해 사고 현황을 보고 받고, 사고 원인을 철저히 조사해 사고 재발방지 대책 마련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주문할 예정이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