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7.23 화 13:35

집배원, 쓰러진 행인 응급처치로 구해

오병근 기자l승인2019.04.09 12: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오병근 기자] 집배원이 지하주차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사람을 구했다.

   
 

우정사업본부는 용인수지우체국 소속 박대순 집배원(31) <사진>은 지난달 31일 서울 건대입구역 인근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사람을 발견, 신속하게 응급 조치를 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고 밝혔다.

박 집배원에 따르면, 이날 가족과 함께 식사를 마친 사람이 지하 주차장에서 갑자기 쓰러졌는데, 가족은 119에 신고한 후 아무런 응급조치도 취하지 못하고 발만 동동 구르고 있는 상황이었다고 한다.

이에 박 집배원은 의식이 없는 사람을 바로 눕힌 후, 벨트를 느슨하게 하고 신발을 벗긴 후, 발부터 상체까지 주무르며 상태를 확인했다. 10여분 경과 후 사고자의 혈색이 돌아왔으며, 10여분을 더 응급조치해 사고자는 눈을 뜨게 됐다. 이후 119 구급차가 도착해 사고자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한다.

해당 내용은 사고자 가족이 국민신문고에 박 집배원에게 감사의 말을 올려 알려지게 됐다.

박 집배원은 당시 상황을 떠올리며 “당시 지하 주차장에 사람들이 모여 어쩔 줄 모르고 있는 상황이었다”며 “나라도 나서서 도움을 줘야겠다는 생각뿐이었는데, 이렇게 감사의 표시를 해주어서 오히려 쑥스럽다.”고 말했다.
오병근 기자  bkfree@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