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5.19 일 23:44

문성혁 해수부 장관, 부산지역 현장 방문

김수란 기자l승인2019.05.03 11: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부산지역 현장을 방문한다.

해양수산부는 3일과 4일 이틀간 문성혁 장관이 부산지역 해양수산 정책현장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먼저, 3일 오전 9시 20분에 순직선원 9,205위가 봉안되어 있는 영도구 동삼동 ‘순직선원 위령탑’을 참배했. 문 장관은 어려운 해상근로 여건 속에서도 맡은 바 소임을 다하고 순직하신 분들의 명복을 빌고, “정부는 선원들이 더 나은 근로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직업안정과 복지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11시에는 부산항 홍보관에서 열리는 ‘부산항 미래비전 실천 상생협약식’에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은 부산시와 경상남도가 제2신항 개발·운영에 대한 협력체계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고 동남권 상생협력을 실천한 대표적인 사례로 평가된다.

문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양 지자체간 상생협약을 통해 부산항이 21세기 동북아 물류중심 항만으로 발전할 수 있는 큰 계기를 마련했다”며, “정부도 부산항 제2신항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오후에는 한국해양수산연수원을 방문해 현안을 보고 받는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해운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선원의 역량 강화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국제 수준에 맞는 교육·훈련과 세계적인 해양수산인력 양성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그리고 해운항만물류업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4일에는 부산항발전협의회 관계자들과의 조찬 간담회를 통해 해운·항만 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부산항 발전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협의회에 감사를 표하고 ‘글로벌 해양 강국’ 실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한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