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8 월 23:28

부산항, 中일대일로 연계 허베이성과 협력하나

허베이성항구그룹 일행 부산항 내방 김수란 기자l승인2019.09.07 11: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부산항만공사가 중국 수도권 허베이성과 일대일로 연계 물동량 창출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부산항만공사(사장 남기찬, BPA)는 5일 내방한 중국 허베이성항구그룹의 양 원셩 친황다오항 총재와 협의를 통해 부산항과 친황다오항 간 재개발사업 노하우 공유 및 인력교류 등 협력강화를 추진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양측은 이날 부산~친황다오 간 일대일로 연계 신규 물류루트 창출, 재개발 사업관련 공동 투자유치 및 노하우 교류, 양항 관계자 간 인력교류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양항 간 실질적인 상호교류 및 협력이 증진될 전망이다.

허베이성항구그룹은 중국 수도권의 수출입 관문항만으로 친황다오, 차오페이디엔, 창저우황화항을 관리·운영하고 있다. 특히, 친황다오항은 중국 최대 석탄 수출입 항만이자, 글로벌 석탄 기준가격지표인 환발해동력탄가격지수(BSPI, Bohai-rim Stream-coal Price Index)를 발표하는 글로벌 석탄 중심항만이다.

허베이성항구그룹은 현재 인천~친황다오~몽고를 연결하는 일대일로 연계 물류루트를 성공적으로 운영 중에 있으며, 이번 방문을 통해 극동아시아와 중앙아시아를 연계하는 신규 물류루트 창출을 추진하고 있다, 또 부산항과 같이 구항만을 시민들에게 환원하는 재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공사와 협업기회가 많다.

남기찬 사장은 “항만 간의 협업을 통해 양국의 경제성장에 기여하고, 양항을 연계한 신규 물류루트 구축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