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23 목 10:58

대한해운, 발레사 장기운송계약 투입 VLOC 1호선 인수

현대삼호重서 SM 제미니호 인수식 거행 김수란 기자l승인2020.01.14 10:5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대한해운이 발레사의 장기계약에 투입되는 VLOC 1호선을 인수했다.

대한해운은 현대삼호중공업에서 재화 중량 총 32만5,000DWT급 초대형 광탄선(VLOC, Very large Ore Carrier)인 ‘SM 제미니(GEMINI) 1’호를 인수했다고 13일 발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칠봉 SM그룹 해운 부문 총괄 부회장과 이상균 현대삼호중공업 사장, SM그룹 선박관리 회사 KLCSM, 한국선급 등 관계자 약 4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인도된 ‘SM 제미니 1’호는 지난 2018년, 대한해운이 세계 최대 철광석 업체인 발레사와 체결한 25년 장기운송계약에 투입 예정으로 브라질과 중국을 오가며 철광석을 운송할 예정이다.

대한해운은 지난해 쉘(Shell)사와 LNG 장기대선계약을 통해 웨트 벌크 사업 분야에서 입지를 공고히 다진 바 있다. 1968년 회사 창립 이후 1976년 포스코와 국내 최초로 전용선 영업을 개시하며 현재 포스코, 한국전력공사, 현대글로비스, SNNC 등 국내 우량화주와 전용선 계약을 이어오고 있다.

김칠봉 부회장은 인수식에서 “대한해운은 이번 선박의 안전운항과 최상의 운송 서비스를 약속한다”며,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최선의 노력을 다해 발레사와의 협력 강화를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