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18 화 11:09

인천해수청, 2월 중 해양지형조사 착수 예정

김수란 기자l승인2020.02.13 11: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이 이달 중 해양지형조사를 착수한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종욱)은 인천항내 선박안전사고 및 항로매몰 예방을 위해 ‘인천항 해양수리환경조사 및 이용고도화 용역(2차년도)’을 이달 중 착수한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지구온난화 영향 및 대규모 항만개발사업 등으로 인해 인천항 (제1항로) 주변 모래톱 형성 및 경인항 갑문 전면 대량의 퇴적물 발생(년 1m수준) 등으로 선박통항의 안전문제가 대두돼 해양지형조사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모래톱은 바다에서 모래나 흙 등이 쌓인 곳으로 주변보다 수심이 얕은 볼록한 부분으로 선박통항시 위험한 지역이다.

이 용역은 3개년(2019~2021)에 걸쳐 국비 14억 원을 투입해 ‘해양지형조사 및 해류특성 분석’을 통해 침식·퇴적 원인규명 및 종합적 저감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사업이다. 지난해 1차년도에는 인천항 및 주변해역의 해양지형변화 추이를 분석하고 2차년도에는 해당지역에 발생하는 구체적 침·퇴적의 원인을 규명해 내년에는 이 결과를 토대로 침·퇴적 저감방안을 마련·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더불어 올해에는 유관기관 관계자 및 전문가들로 구성된 협의체를 구성·운영해 조사자료 공유 및 구체적 저감대책 공동이행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인천해수청 관계자는 “올해 해양지형조사를 통해 구체적인 침·퇴적 원인규명 및 전문가 협의를 통해 실효성 있는 저감방안을 마련해 보다 안전한 인천항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