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16 수 12:36

“최고 선박운항 노하우와 제조기술이 만나다”

현대상선, 대우조선과 스마트십 기술 공동개발 김수란 기자l승인2019.09.27 17: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현대상선이 대우조선해양과 스마트십 기술을 공동 개발한다.


현대상선(대표 배재훈)은 대우조선해양(대표 이성근)과 스마트십 관련 기술개발을 위해 공동으로 연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현대상선과 대우조선해양이 맺은 ‘스마트십 공동연구 협약서’는 ▲IoT기반 실시간 서비스 연구 ▲선대운영을 위한 육상플랫폼 연구 ▲선박 자재창고 자동화시스템 개발 ▲경제운항솔루션 개발 등의 과제를 공동으로 연구하고, 실질적인 협력 활동을 추진한다.

이는 세계 최고 수준의 조선업체가 스마트십 기술을 개발, 선박에 적용하고 국적선사인 현대상선이 이 선박을 직접 운영하면서 축적한 운항 데이터를 다시 스마트십 및 설계기술에 반영하는 이른바 ‘선순환’ 구조를 만들 수 있는 좋은 사례로 평가된다.

실제로 선박의 최적 운항을 지원하기 위한 스마트십 솔루션의 경우는 이미 상당부분 연구개발이 완료돼, 지난해 현대상선이 대우조선해양에 발주한 2만3,000TEU급 초대형 스마트 컨테이너선 7척에 적용하고 있다. 이 선박들은 내년 4월부터 순차적으로 인도 예정이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현대상선과 대우조선해양의 공동연구는 양사를 비롯해 국내 해운·조선산업 발전에 큰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내년 인도받는 세계 최고 수준의 2만3,000TEU급 스마트십을 기반으로 한국 해운 재건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HOT 이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회사명 : (주)데일리로그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번지 IT프리미어타워 501호  |  대표전화 : 070-8846-5909  |  팩스 : 02-858-5908
발행·편집인 : 오병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정  |  등록일자 : 2010년 4월 22일  |  발행일자 : 2010년 4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22
Copyright © 데일리로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log.co.kr